전체서비스보기
  • 애틀랜타 여성문학회(회장 최정선) 1월 정기모임이 지난 21일 둘루스에서 개최됐다.

    애틀랜타 여성문학회는 2017년 새 이사진 10명을 선임해 위촉장을 전달했다.

    이날 정기모임에서는 전 앨라배마 버밍햄 샘포드 대학교수, 현재 버밍햄 한글학교 교장과 제2의 문학 인생을 살고 있는 윤재영 강사가 15분 스피치를 통해 ‘수필집을 내며’라는 강연을 펼쳤다.

    윤재영 교수는 “글을 쓰는 작업은 ‘늘 나 자신에게 나는 누구인가?’라는 질문을 수없이 던지게 하는 일”이라며 “우리 문학 하는 사람들은 평상시 늘 기록을 계속해가면서 후에 ‘자서전’을 써 보는 것도 의미있는 것”이라고 전했다.

     윤재영 교수는 “책을 쓰면서 자신도 다듬어져 가고 성장해 갔다”며 “나이가 들면서 자신을 돌아볼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어 글을 쓰는 작업은 좋은 취미”라고 덧붙였다.

    솔직한 글을 작성시 주의할 사항은 강조점은 어필하되 상대방에게 상처를 주어선 안된다. 

    이번 수필집이 문학인들에게 각자 글쓰기 기행의 영감으로 작용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재영.png

    윤재영1.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