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델타항공 인천-애틀랜타 신규 노선 취항 기념식이 지난 1일 오후 델타항공본사 박물관에서 열렸다.

    카심 리드 애틀랜타 시장과 권오석 한인회 부회장 등이 축사를 했고, 델타 아시아영업팀 글로리아 권 팀장이 항공일정 등을 소개했다. 

    델타항공은 인천-애틀랜타 직항편을 스카이팀 파트너인 대한항공과 함께 777-200기종으로 매일 운항한다.

    777-200 기종은 180도 플랫 비즈니스석 '델타원' 35석과 보통 일반석보다 4인치 넓은 프리미엄 이코노미석 '컴포트 플러스' 36석, 이코노미석 218석으로 구성되고, 한국영화,사계절 비빔밥 서비스, 기내 와이파이등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된다.

    애틀랜타-인천행 델타 항공기는 오는 3일 오후 1시5분 출발하고, 다음날 오후 4일 오후 4시30분 도착한다. 또 인천 출발-애틀랜타행은 한국시간 오후 6시35분에 이륙해 같은날 애틀랜타에 오후 7시40분 도착한다. 



    기념식.png

    기념식1.png

    기념식2.png

    기념식3.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