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델타항공은 지난 3일 애틀랜타 하츠필드 잭슨 국제공항에서 애틀랜타~인천 직항편 신규 취항 기념 리본 커팅행사을 진행했다.

    애틀랜타 한국문화원의 화려한 부채춤 공연으로 막을 연 이날 행사에는 네이선 딜 조지아 주지사가 직접 참석해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신규 항공편은 보잉 777-200LR(DL27 N709DN)기로 (델타-원) 비즈니스클래스 37석, 델타 컴포트 플러스 36석, 메인 캐빈 218석 등 총 291석으로 구성된다.

    전 좌석 승객들은 한국어로 영화를 감상할 수 있으며 사계절 비빔밥 기내식 서비스를 한국인 승무원으로부터 제공받을 수 있다.

    네이선 딜 주지사는 “조지아에 본사를 둔 델타항공은 애틀랜타의 좋은 인프라와 함께 동반 성장하고 있다”며 “특히 애틀랜타~인천간 신규 취항을 통해 경제적으로 견고한 관계를 맺고 있는 한국과의 무역, 그리고 경제교류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딜 주지사는 경제사절단과 함께 이 항공편으로 서울을 방문했다.

    신규 노선은 매일 오후 1시 5분 애틀랜타를 출발해 다음날 오후 4시 30분에 인천에 도착한다. 인천에서는 오후 6시 35분에 출발, 애틀랜타 현지시간 오후 7시 40분에 도착한다.

    또한 델타 멤버십 스카이 클럽에서는 김밥,떡,백김치, 연꽃차, 각종 다과 및 음료수 등을 선보였다.


    취항2.png

    취항1.png

    취항.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