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노아은행 이사회와 경영진은 지난 18일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김정호 현 행장의 퇴임과 제이크 박 차기 행장의 선임에 대해 발표했다.

    김정호 행장은 내년 4월말로 퇴임하고 이후에는 박 차기 행장이 활동하게 된다. 

    또한 박 차기 행장은 지난 18일부터 공동행장(Co-CEO)으로써 내년 4월말까지 행장 업무를 인수받게 된다.

    최환영 노아은행 이사장은 “올해 봄부터 차기 행장을 찾던 중 지난달 열린 이사회에서 제이크 박 이사를 차기 행장으로 선임했다.

    최환영 이사장은 “제이크 박 공동행장은 20여년 간 많은 회사에서 매니지먼트 활동을 했으며 노아은행 이사로서도 지난 6년 동안 기여가 많았다”며“김정호 행장이 키워낸 은행을 더욱 발전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제이크 박 공동행장은 "믿어주고 기회를 준 것에 감사하다“고 전하고 ”김정호 행장이 이끌어온 은행을 새로운 비전을 통해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11세에 도미한 제이크 박 행장은 디브라이 대학에서 컴퓨터 정보시스템, 피닉스 대학원에서 경영학을 전공하고 IT컨설팅 업체들과 비즈니스 인텔리전트 계통에서 일해 왔다.

    6년 전에 노아은행 이사진으로 합류했으며 4년 전부터는 은행 IT 부문에서 활발하게 활동했다. 

    제이크 박 공동행장은 “우선적으로 중요한 것은 직원들이 리더가 바뀌는 고비를 편안하고 자연스럽게 넘어가도록 하는 것”이라고 전하고“'핀테크'등에 집중해 동일 규모의 은행에서는  앞서가는 IT 은행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내년은 은행창립 10년이 되는 해로 다른 세대가 시작되는 한 해라고 생각한다”는 김정호 행장은 “직원 약 12명으로 시작한 은행이 어느덧 80여명 규모로 성장했고 각 분야에서 유능한 인재들이 자리하고 있다”며 “IT가 갈수록 중요해져 가는 시대 흐름에 맞춰 제이크 박 차기 행장이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은행을 잘 이끌어 나갈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김 행장은 퇴임 이후 한동안 휴식기를 갖을 예정이나, 은행을 위해 어떤 식으로든 기여하고 싶다는 바램도 전했다.


    제이크박.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