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애틀랜타 한인회(회장 배기성)는 11월 정기 임원회의및 한인회장 후보 추천위원회가 지난 2일 노크로스 한인회관서 열렸다.

    이날 회의는 32대 한인회 임원인 박정원 애틀랜타한인회납부 캠페인 위원장이 세계 한인의 날 유공 포상자 중 외교부 장관 표창 수상 치하 및 코리안 페스티벌 공로패 전달(양현숙 한인회 문화원장, 김봉수 한인회 문화위원장) 축하 인사를 전하는 시간이 있었다.

    신현식 자문위원장은 지난 4분기 이사회때 차기 한인회장 후보 추천위원회를 만들자는 결정에 따라 위원회를 구성할 추천위원들을 발표했다.

    추천위원에는 25대 김백규 회장, 26대 김도현 회장, 27대 박영섭 회장, 28대와 29대 은종국 회장, 30대 김의석 회장, 31대 오영록 회장 그리고 32대 배기성 회장을 포함해 총 7명의 전직 한인 회장들로 구성됐다.

    배기성 한인회장은 이들 추천위원은 오는 7일 첫 모임을 가져 결정 사항을 언론사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2017 코리안페스티벌에 대한 평가회도 열렸다.

    배 회장은 경찰추산인원 행사 방문자 2만명으로 추산된 가운데 한인 사회에서 예전처럼 많은 도네이션을 받지 않고서도 한인회가 부스 판매를 비롯한 활동으로 재정자립을 이뤄 개인적으로 매우 잘 치뤄진 코리안 페스티벌이었다고 생각한다,재정자립으로 내년 예산 5만불도 벌써 확보한 상태라 그것은 다음 차기 한인회로 넘길 것이다.

    회의 참가자중 케네소주립대학과 라그레인지에서 타인종 참가자들이 버스를 대절해 왔다는 점을 들어 주요 대학교들에 초대 공문을 보내는 방안을 제안했다.

    김일홍 수석부회장은 이제는 집행부측에서 페스티벌 참가 방문객들을 위한 주차시설과 화장실 시설 문제도 개선 보완에 대한 대비를 확실히 해야한다.

    배 회장은 댈러스 한인회 코리안 페스티벌에 9만명이 방문한 만큼, 우리도 단점을 보완해서 내년에 10만명이 참석 할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했다.


    (동영상으로 보세요)


    한인.png


    한인1.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