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애틀랜타 한국교육원(원장 조재익)과 재미한인과학자협회(KSEA)이 공동주최한  '커리어 세미나'가 지난 17일 오후 노크로스 애틀랜타한인회관에서 개최됐다.

    이번 커리어 세미나는 한인 2세들을 포함한 차세대와 중 고 대학생이나 학부모들을 위해 미주류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한인 리더들을 초청해 자신들의 경험과 노하우, 준비과정 등에 대한 자리였다.

     조재익 애틀랜타 한국교육원장은 한인 2세는 물론 동포들의 진로 및 리더십 교육 프로그램의 필요성을 느껴 커리어 세미나를 준비했다.

    세미나 강사로는 장승순 조지아텍 재료공학과 교수, 전미현 슈퍼바이징 교통 플래너, 문성실 재미여성과학자협회 동남부 지부 회장, 사라 박 귀넷 관광청 국제 마케팅 담당관, 최윤준 조지아대학 사회복지학과 교수, 지수예 아시안 아메리칸 센터(AAARC)대표등이 참여했다. 

    장승순 교수는 과학과 가르치는 일을 좋아해 현재의 일을 하게 됐다. 

    장 교수는 과학자나 교수가 되고픈 학생들을 위한 전공선택과 대학교육 그리고 대학원 교육에 대해 구체적인 설명을 더하며 그 과정에 있어서 전망이 좋을지 안 좋을지 아무도 알수가 없는 것이라고 직언했다. 

    미래에 알 수 없는 전망에 대해 신경쓰다가 자신의 꿈과 희망을 포기하지말고 자신을 계속 성장할 수 있도록 계발하고 노력하는게 중요하다.

    장 교수 꿈과 열정을 향해 쫓되 열심히 즐기는 자가 되고 많은 사람과 교류하면서 나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어려움을 만나면 네트워킹을 통해 문제를 풀라고 말해 참석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



    장승순.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