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좌측광고

    Home

    이민법 세미나 위자현 변호사 강연

    by info@jobkoreanews.com on Sep 23, 2018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경영경제연우회(KOBES)가 마련한 이민법 세미나가 지난 15일 로렌스빌 리폼드대학 채플실에서 개최됐다.

    이번 세미나는 '트럼프 행정부에서의 이민법 동향'을 주제로 위자현 변호사가 강사로 참여했다.

    위자현 변호사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식을 가졌던 2017년 1월20일부터 지금까지 약 1년 8개월 가량 개정하려했던 

    이민법들은 영주권 제도 전면 개혁, 취업이민(H-1B)축소, 테러지원 혐의 일부 이슬람 지역 국민 입국 금지, DACA폐지 등이다.

    위자현 변호사는 이민법 개혁은 아주 어렵기 때문에 실제로 이민법이 변경된 것은 거의 없다. 

    법안이 통과돼 법제화되기 위해선 상원 및 하원 투표를 통해 통과후 대통령이 최종 서명하는 절차가 쉽지 않기 때문이다. 

    제적의원의 과반수 상원 51표, 하원 218표가 필요하다.

    영주권 인터뷰 의무화를 통한 장기적체, I-751 심사강화 평균 12개월에서 24개월로 연장 등이다. 


     (동영상으로 시청하세요)


    미국에서 영구거주하길 원하면 시민권 취득을 적극 추천을 권한다고 말했다.

    투자이민(EB-5)에 대해 위 변호사는 "100만달러 투자 및 직접 경영, 50만달러 투자 및 미국인 경영 등 2가지 종류가 있는데, 전자의 경우 열과 성의를 다해도 3년이면 50%가 망하고 언어장벽 및 지역적 물정까지 잘 알지 못하게 되면 성공하기가 더 어렵고 성공확률도 20%밖에 되지 않는다.

    따라서 미국에 오기를 원하는 한인들은 이주공사의 실무경험이 필요없는 비숙련공 종사직들인 닭공장, 소세지 공장 취업 등을 통해 영주권을 받는것이 있다고 말했다.


    위자현.png



    ?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