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애틀랜타 총영사관과 애틀랜타 한인회가 주최하는 '한미 친선음악회'가 지난 11일 저녁 인피티니 에너지 센터 아레나에서 약3000명의 관객이 자리를 메운 가운데 열렸다. 

    애틀랜타한인회 설립 5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이날 음악회에는 김영준 총영사, 김일홍 애틀랜타 한인회장,롭 우달 연방하원의원(공화당)의 축사로 시작됐다. 

    김영준 총영사는 환영사를 통해 오늘 음악회는 한인회 설립 이민 50주년과 애틀랜타 지역 한인 커뮤니티 및 주류사회 음악인들의 참여와 협력으로 대규모의 수준 높은 클래식 음악 축제이다. 

    이번 연주회는 귀넷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애틀랜타 코리안 심포니 오케스트라,KAC 오케스트라, 호프 존스크릭 오케스트라 등 한미 관현악단들과,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와 비트박서 빅맨이 특별출연했다. 

    또한 한미 필하모닉 코러스, 애틀랜타 한마음 여성합창단, 애틀랜타 레이디스 앙상블, 귀넷 심포니 코러스 등의 합창단들도 참가했다.


    (동영상으로 시청하세요)



     


    1부에서는 쇼스타코비치의 축전서곡, 김형록 교수의 지휘로 연주된 이지수의 아리랑 과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사라사테 지고이네르 바이젠),차이코프스키 (바이올린협주곡) 3악장,무소로그스키 (전람회의 그림,키에프의 대문) 등이 연주됐다. 앵콜곡으로 연주한 화이트 아리랑,지혜 아리랑 도 관객들의 많은 박스를 받았다. 

    2부에서는 비트박서 빅맨과 오케스트라가 베토벤 교향곡 5번 운명 을 협연해 독특한 조화를 보이며 공연의 활력을 불어넣었다. 애틀랜타 한인회 설립 이민 50주년을 기념하는 한미친선음악회는 부족함이 없이 잘 끝났다.




    아레나 총영사관.png


    50음악회.png

    50음악회1.png


    ?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