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주애틀랜타총영사관(총영사 김영준)은 애틀랜타 한인 이민 50주년을 맞아 미 동남부 지역과의 무역·투자를 확대하고 코트라 애틀랜타 무역관 재개관을 기념하기 위하여World Affairs Council in Atlanta와 함께 “South Korea: Expanding Business Opportunities” 제하의 경제 협력 세미나를 10.26(금) 오후 애틀랜타 시내 Buckhead Club에서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에는 Abby Turano 조지아 경제개발부부장관을 비롯한 조지아, 앨라배마 주정부 관계자 및 Les Parrette Novelis

    수석부사장 등 한국과 미 동남부에서 활동 중인 양국 경제인 등 약100여명이 참석했다.


    (동영상으로 시청하세요)


    이번 행사에는 Craig Lesser 전 조지아 경제개발부 장관이 진행자로 참석하고, Tom Croteau 조지아 경제개발부 부장관, Jeff McCorstin UPS 국제통관부문 사장, Dev Ahuja Novelis 최고재무책임자가 패널로 참석하여 한국과 미 동남부간 무역․투자 환경에 대해 소개하고 기업 투자 성공 사례를 공유했다


    패널들은 한국 정부 및 미 동남부 지역정부가 양국 기업 활동을 적극지원하여 우호적인 투자 환경이 조성되고 있는 만큼, 향후 양 지역의투자 전망이 밝다고 평가했다.


    특히,코트라 애틀랜타 무역관 개관은 기존 자동차 등 제조업 분야뿐만 아니라 영화, 물류, 식음료 등 다양한 분야로 무역·투자 협력을확대해 나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영준 총영사는 환영사를 통해 “우리나라와 미 동남부 지역간 무역 및 투자 활동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재개설된 코트라 애틀랜타 무역관이 양국 기업간 가교 역할을 수행하여 한-미 동남부 지역간 비즈니스 기회가 보다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이번 행사는 양국 기업인들이 한국과 미 동남부 지역간 무역 ․ 투자 관련정보를 공유하고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 것으로 평가되며, 앞으로도 총영사관에서는 양 지역간 경제 협력이 더욱 확대될 수있도록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코트라 애틀랜타 무역관은 현재 Buckhead 지역에 사무실을마련하고,직원 모집 등 정식 개관을 위한 절차를 진행 중에 있으며,정식 개관식은 금년 말 또는 내년 초에 이루어질 예정이다. 




    코트라.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