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애틀랜타 한인세탁협회가 15인 운영위원회 체제로 새롭게 거듭난다. 세탁협회는 지난 15일 둘루스 소네스타 호텔에서 열린 2018 세탁인의 밤 행사에서 이와같이 밝혔다.

    김선용 선관위원장이 2019년 협회 운영 체계 및 규정에 대해 알렸으며 한상천 회장의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신임회장을 선출해야 했으나 후보가 없어 다수 운영위원들이 함께 협회를 꾸려나가기로 결정한 것이다.김선용 선관위원장은 “과거처럼 회장 단독 1인 체제가 아닌 15인 체제로 진행된다. 


    (동영상으로 시청하세요)


    세탁협회는 15인을 대표해 박기성 명예회장, 김선용 명예이사장, 한희숙 상조회장을 대표자로 선출했다.

    이임하는 한상천 회장은 지난 2년 임기중 도와 주신 임원과 회원들에게 감사하다며 향후 운영위원들이 세탁협회를 성공적으로 잘 이끌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 회장은 협회의 손경란 총무, 박귀련 사무총장에게 감사패를 증정했다. 또한 박용덕 이사장은 이임하는 한상천 회장에게 감사패를 증정했다. 한상천 회장은 집행부에게 선물을 증정하기도 했다.

    박기성 신임명예회장은 15인 운영 위원회 체제로 협회 운영의 방법을 바꾼 이유에 대해 기존 회원들이 점점 높아지는 연령으로 인해 신임 회장 출마에 부담을 느껴 회장단 선출에 어려움을 느껴왔다며 15인의 운영위원회 체제를 새로운 해결방안으로 내놓았다고 설명했다. 

    세탁협회의 내년도 활동은 전년과 변함없이 이뤄질 예정이며 특히 지난 4-5년간 한인 세탁 업주들에게 권장해 온  Wet Cleaning 에 대한 세미나를 올해에도 중점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세탁인의밤.png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