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좌측광고

    Home

    미주 한인 차세대 전국총회 도와 주세요

    by info@jobkoreanews.com on Sep 16, 2019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미국 최대의 한인 차세대단체인 한미연합회(KAC)’ 전국총회(National Conference)가오는1025()부터 27()까지 애틀랜타 조지아텍 호텔에서 열린다.

    (동영상으로 시청하세요)

    KAC 애틀랜타 지회(회장 엄윤경)는 지난 13오후 둘루스애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전국총회의 초청 연사 및 내용, 준비상황 등을 설명했다.

    ’20/20 비전: 미래를 정의하며(20/20 Vision: Defining the Future)’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앤디 김 연방 하원의원(뉴저지, 민주)과 도산 안창호 선생의 외손자인 필립 커디 등 15명 가량의 한인 인사들이 특별 강연을 맡는다.

    25일 환영 리셉션으로 막을 올리는 이번 행사는 26일 필립 커디 역사학자와 다큐 영화 헤로니모를 제작한 전후석 변호사의 개막 연설을 시작으로 한미 경제관계, 헬스 & 웰니스, 한인 입양인 문제, 정치 참여 등의 주제로 나뉘어 워크샵 형식으로 진행된다.

    마지막날인 27일에는 애틀랜타 투어와 함께 쿠바 한인들의 이야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헤로니모가 상영된다.

    강사로는 존 박 브룩헤이븐시 시의원, 엄윤경 회장, 아만다 애설론 조지아 한인입양인협회장, 존 김 에모리대 교수 등 애틀랜타 인사와 영 김 캘리포니아주 연방의원 후보, 제임스 글래스먼 JP 모건 수석경제학자 등 타주 초청인사가 골고루 선정됐다.

    엄 회장은 이번 행사는 한인 차세대들이 네트워킹을 구축하고 새로운 리더들을 양성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지역 한인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이번 전국총회는 애틀랜타에서는 12년만에 열리는 것이며 현재까지 한인 인사 및 단체들의 자발적인 후원으로 57000여달러의 후원금을 조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라 박 부회장은 아직 15000달러 정도가 추가로 필요하다고 밝혔다.

    행사후원 문의: 마이클 박 (전국총회 준비위원장)

                       전화 : 404-247-8771

                      이메일 : kacatlanta@gmail.com

    ?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