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좌측광고

    Home

    비대위,3만2천불 기금 재정보고 활동 마무리

    by info@jobkoreanews.com on Oct 04, 202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애틀랜타한인회와 조지아애틀랜타한인상공회의소, 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 등 3개 단체가 함께 출범했던 코로나19 범한인동포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가 지난 2일 둘루스 서라벌 한식당에서 해단식을 갖고 활동을 공식 마무리했다.


    김형률 공동위원장은 최근 비대위 일각에서 제기된 해산 반대 의견을 의식한듯 “코로나19이 여전히 우리 주위에 있지만 3개 단체가 힘을 합쳐 할 수 있는 일들은 거의 마무리했다고 본다”면서 “앞으로도 각 단체가 한인 이웃을 지원하는 활동을 펼처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비대위는 이은자 한인회 부회장, 조영준 월남참전유공자회 회장, 박종호 한인상의 부회장, 서남석 이건태 이혁 비대위 간사, 자원봉사자 브라이언김 이종원씨 등 8명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건태 간사는 비대위 어카운트에서 관리한 돈은 총 3만3630달러로 이중 3만2883달러2센트를 집행했다. 미주한인회(CKA) 기부금 2만5000달러와 주중광 박사 부부 기부금 1만 달러, 애틀랜타지상사협의회가 기부한 상품권 1만 달러 어치 등은 민생 본부인 한인회가 다음달 한인회 4분기 정기 이사회에서 집행 내역을 공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건태 간사의 사회로 열린 재정보고에서는 그동안 논란이 됐던 각종 회계문제에 대한 설명과 기자들의 질문이 이어졌다.


    한편 이날 비대위가 보고한 기부금은 민주평통 5000달러, 한인회 5000달러, 김형률 위원장 5000달러, 이홍기 위원장 5000달러, 한국 재외동포재단 1만달러, 한국 이승복 박사 2000달러 등 3만2000달러였으며 지역 한인사회의 기부는 전무했다.


    영상으로 시청하시죠

    비대위헤산.png


    ?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