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좌측광고

    Home

    권영웅씨 실종사건 생사 불투명 제보 부탁

    by info@jobkoreanews.com on Oct 18, 202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경찰이 1년전 실종된 이후 현재까지 행방이 묘연한 권영웅씨(미국명 다니엘 권, 78)가 범죄 피해를 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경찰이 발표했다.


    디캡카운티 경찰은 ‘한인 실종자 다니엘 권씨 실종사건 관련 기자회견’을 지난 16일 오후 3시30분 디캡경찰서 본부 앞에서 개최했다.


    특수사건 수사대 시어도어 골든 경위는 “권씨의 실종에는 범죄 행위(foul play)가 의심된다”면서 “마지막 목격자이자 관심인물(person of interest)인 한인 여성 J씨는 교회 사모라는 신원을 확인한 상태지만 그를 용의자라고 특정할 수는 없다”고 발표했다.


    하반신 마비 장애인인 권씨는 2019년 9월 3일 실종돼 아직까지 행방이 묘연한 상태다.


    당일 권씨는 집에서 2011년식 은색 혼다 오디세이를 타고 외출했으며, 흰 모자와 녹색 상의를 착용했다.


    이어 이틀 뒤인 5일 그의 차, 가방과 전동 휠체어가 귀넷카운티 로렌스빌 슈가로프서밋 아파트에서 발견됐다.


    한 목격자는 권씨의 차량을 아파트 단지에서 여러 차례 목격했으며, 경찰이 권씨의 사진을 보여주자 320호에 권씨가 있는 것을 봤다고 증언했다.


    이날 권씨의 두 딸인 그레이스 권, 캐서린 권씨 자매는 기자회견에 참석해 아버지의 행방에 대한 제보를 눈물로 당부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시에도어 R. 골든 특수사건수사대 캡틴, 미카엘라 N. 빈센트 언론 담당 경관 등이 함께 했다.


    제보전화 디캡카운티 경찰서 : 770-724-7477


    이메일 캐서린-그레이스 권 자매 : Findingdaniel19@gmail.com


    권영웅 실종사건.png

    ?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