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좌측광고

    Home

    조지아주 조기투표는 36만명,30일 마감

    by info@jobkoreanews.com on Nov 01, 202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이번 대선에서 사전투표를 한 유권자가 8000만명을 넘어섰다고 로이터통신이 지난 29일 보도했다.


    플로리다대 선거예측 사이트 ‘미국 선거 프로젝트’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20분 기준 사전투표 인원은 총 8006만1661명으로 집계됐다.


    이번 대선 사전투표 인원은 이미 이달 초에 2016년 사전 투표 인원 기록 4700만명을 뛰어넘었고, 이틀 전인 27일 7000만명을 돌파했었다.


    조지아주의 경우 이날 오후8시 현재 361만9278명이 사전투표에 참여해 4년전 대선의 전체 투표자인 400만명에 육박하는 놀라운 기록을 세웠다.


    현장 조기투표자는 이날 14만9911명을 포함해 총 246만6556명으로 집계됐고 우편 부재자투표자는 115만2722명으로 나타났다.


    전국적으로는 4년 전 대선 전체 투표자의 58%가 넘는 유권자가 사전투표에 참여했다. 이같은 참여율은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대결에 대한 미국민들의 강한 관심을 반영한다고 로이터는 설명했다.


    이 추세가 이어지면 올해 대선은 100년 만에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할 전망이다. 미국 선거 프로젝트를 이끄는 마이클 맥도날드 플로리다대학 교수는 이번 대선에 투표하는 유권자가 약 1억5000만명에 달할 것으로 예측했다.


    한인타운 둘루스 쇼티하웰 파크에 마련된 투표소에는 하루 종일 긴 투표행렬이 이어져 한 때 대기 줄이 1마일을 넘어서기도 했다.

     

    투표를 하기 위해 대기 중인 유권자들은 흑인과 백인의 비율이 비슷해 보였으며, 간간히 아시안과 히스패닉 유권자들의 모습도 포착됐다.


    애틀랜타 한인상의, 월남전용사회, 교회협의회, 팬아시아 센터 등 한인단체들도 30일 조기투표 마지막 날을 맞아 둘루스 낙원떡집, 스와니 아씨, 스와니 H마트 등에서 투표 라이드 봉사를 펼치면서 한인 유권자들의 참정권 행사를 도왔다.



    영상으로 시청하시죠


    10302020 조기투표마감.png


    10302020 조기투표마감 1.png




    ?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