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보기
  •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아진산업, 지난 2016년 여직원 근무중 사망사건 유죄인정
    협력업체 최초…벌금-배상금 150만불-보호관찰 3년 선고
    검찰 “총체적 관리부실로 사망사고…다른 업체에도 경종”


    앨라배마주 어번에 있는 자동차 부품업체 아진USA가 미국 연방법원서 안전관리 소홀로 인한 직원 사망사건에 대해 유죄를 인정하고 거액의 벌금과 보호관찰을 선고받았다.


    앨라배마를 관할하는 연방 치안법원(US Magistrate Court)의 스티븐 마이클 도일 판사는 지난 9일 2016년 6월 발생한 이 회사  레지나 엘시아씨(당시 20세)의 여성 근로자가  용접로봇에 찔려 사망 사건과 관련, 아진USA에 법정 최고액 벌금인 50만달러와 엘시아씨에 대한 배상금 100만달러, 그리고 3년간의 보호관찰형을 선고했다.


    11152020 연합 신발 1.png


    아진USA 건물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